가톨릭 성인 : 리타

 

성인 성녀 리타 (Rita)
축일 5월 22일
활동년도 1380경-1457년
신분 과부,수녀
지역 카시아(Cascia)
같은 이름

리다,리따

자료 등록 나눔지기~♡님이 2013/08/10에 수정
추가 자료 자료+4개 이미지+36개
조회수 22,605회

 

이탈리아 중부 움브리아(Umbria) 고원 남단에 위치한 스폴레토(Spoleto) 부근 로카포레나(Roccaporena)에서 태어난 성녀 리타는 어려서부터 수도성소에 관심을 가졌지만 부모의 반대로 말미암아 12세의 어린 나이로 원하지 않았던 결혼을 하여 두 아이를 두었지만 18년간의 결혼생활은 불행하였다. 남편은 어린 아내를 학대했을 뿐만 아니라 결국은 어떤 사람과의 싸움 끝에 살해당하고 말았다. 그 후 두 아들마저 죽게 되자 성녀 리타는 카시아의 성 아우구스티누스회에 세 번이나 입회 신청서를 냈지만 미혼이 아니라는 이유로 번번이 거절당하였다. 그러나 그녀의 강한 믿음과 인내는 결국 예외를 만들어 1413년 카시아에 있는 산타 마리아 막달레나의 아우구스티누스회에 입회 허락을 받아내었다.

그녀는 지난날의 생활을 반성하며 자신처럼 불우한 사람들에게 많은 관심을 갖고 철저한 고행과 기도생활에 전념하였다. 또한 그녀는 수차례나 환시를 체험하였고, 1441년에는 가시관을 쓰신 예수님과 꼭 같은 상처로 주님의 고난에 동참하기도 하였다. 카시아의 수도원에서 선종한 후 그녀의 성덕과 기적에 대한 평판이 높아져 성녀의 유해를 중심으로 새 성당이 건축되었다. 성녀 리타는 1626년 7월 16일 교황 우르바누스 8세(Urbanus VIII)에 의해 시복되었고, 1900년 5월 24일 교황 레오 13세(Leo XIII)에 의해 성인품에 올랐다. 자신의 불우한 처지에도 불구하고 결코 좌절하지 않고 하느님께 대한 굳은 믿음을 갖고 불우한 사람들에게 봉사한 리타 성녀는 좌절하고 실망한 사람들의 수호성인으로 공경을 받고 있다.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성녀 리타" 추가 자료 4

2331

좌절하고 실망한 사람의 수호성인 리타

나눔지기~♡ (328) 2010/03/03

1382

성녀 리타

김은영 모니카 (332) 2004/05/22

1127

5월22일 카시아의 성녀 리타

유안젤라 (329) 2007/05/21

484

5월22일 카시아의 성녀 리타 수도자♬Gloria XV

유안젤라 (329) 2004/05/22

 

"성녀 리타" 이미지 자료 36

                                                                                                                                                     
 
이전 글 답변하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