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기도문 : [병자/임종] 세상을 떠난 형제, 친척, 친구, 은인을 위한 기도

[병자/임종] 세상을 떠난 형제, 친척, 친구, 은인을 위한 기도

 

나눔지기 의 글

2001-10-23 22:52:48 조회(445)

첨부1: 세상을_떠난_형제_친척_친구_은인을_위한_기도.mp3 세상을_떠난_형제_친척_친구_은인을_위한_기도.mp3 (994 KB)

 

세상을_떠난_형제_친척_친구_은인을_위한_기도.mp3

 

○ 사람의 구원을 기뻐하시는 하느님,
저희와 함께 주님을 섬기고 서로 사랑하며
구원의 길을 걸어온
저희 형제와 친척, 친구와 은인을 위하여
주님의 자비를 간구하오니
저희 기도를 들으시고
그들이 주님의 나라에서 영원한 행복을 누리게 하소서.
◎ 아멘.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성모님사랑♥모바일에서 올림 (2014/08/13 07:58:27)

 이 댓글이 좋아요(1) 싫어요

 하느님 세상을 떠난 허마티아를 불쌍히 여기시고 그가 세상에서 잘한일 들만 보시고 잘못된 일들은 용서해 주시어 하느님 나라에서 영원한 행복을 누리게 하소서 ~

 
성모님사랑♥모바일에서 올림 (2014/08/28 07:55:38)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하느님 허마티아가 주님 품에 평화의 안식을 얻게 하소서^~

 
유다영 (2015/03/04 10:12:14)

 이 댓글이 좋아요(1) 싫어요

 

오늘은 엄마가 돌아가신지 1년이 되었습니다. 성당 문턱에도 한번 가보지 못하셨던 우리 엄마 기적적으로 중환자실에서 병자세례를 받고 마리아라는 세례명을 얻었답니다.

우리 엄마 박말임 마리아를 위해 기도해 주세요. 하느님 나라에서 영원히 평화로우시길 간절히 기도합니다.

 
성모님사랑♥모바일에서 올림 (2015/05/07 08:30:50)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님 제동생 마티아가 세상을 떠난지 어느새 일년이 되어갑니다 마티아를 불쌍히 여기시어 돌봐주소서!

 
성모님사랑♥모바일에서 올림 (2015/05/07 08:31:02)

 이 댓글이 좋아요(1) 싫어요

 주님 제동생 마티아가 세상을 떠난지 어느새 일년이 되어갑니다 마티아를 불쌍히 여기시어 돌봐주소서!

 
gggg12모바일에서 올림 (2015/05/28 23:25:01)

 이 댓글이 좋아요(1) 싫어요

 주님 우리형님 세상떠난불쌍히여기시고 영원히주님이있는곳에 행복을누리게하소소 아멘

 
성모님사랑♥모바일에서 올림 (2015/11/27 08:31:27)

 이 댓글이 좋아요(1) 싫어요

 마티아 보고싶다.벌써부터 날이 춥다고 파카도 꺼내입고 부추도 신었단다 누나는 너에게 못해준 것들이 너무 미안해서 항상 마음이 아프단다 그곳은 춥지도 덥지도 않겠지 너가 하느님의 나라에 자녀가 되었길 항상 기도하고 있단다.사랑한다.^^

 
사랑태현모바일에서 올림 (2017/04/17 10:44:19)

 이 댓글이 좋아요(1) 싫어요

 주님~~김석연~영혼을 위하여기도합니다
비록세례는 받지못하였지만 주님의나라에 들어가는 은총 베풀어 주소소~아멘

 
Wurzelein모바일에서 올림 (2017/06/24 09:48:58)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님!
장 미카엘에게 영원한 안식을주소서

 
바른청지기모바일에서 올림 (2017/07/23 05:58:03)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님!
저희 김진재선친은 하느님을 알지 못하고 돌아가셨으나 그 영혼 불쌍히 여기시어 하느님 나라에 들어가는 자비를 베풀어 주시옵소서. 아멘

 
바른청지기모바일에서 올림 (2017/07/23 06:04:07)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예수님!
노동석친구가 세상을 떠난지 1년이 지났습니다. 귀한 영혼 주님나라에서 영원한 평화의 안식을 주시옵소서! 아멘

 
캔디 (2017/10/18 08:42:08)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님, 오늘은 율리엣따 우리 엄마가 돌아가신지 한 달이 되는 날입니다. 살아생전에 자식과 주변사람들을 위해 봉사 헌신하신 공로를 생각하시어 천국에서 빛나는 예수님의 얼굴을 뵙고 영원한 안식을 누리게 해주소서. 아멘

엄마, 그 동안 우리를 낳고 길러주시고 넘치는 사랑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너무 미안합니다. 저의 불효를 제발 용서해 주세요.  엄마 , 사랑합니다.

 
두손모아기도모바일에서 올림 (2018/01/28 04:39:51)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님..
어제 주님곁으로간 불쌍한 저희 조카들의
영혼을 돌보소서.
아멘..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