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기도문 : 성모 칠고 묵주기도

성모 칠고 묵주기도

 

정윤숙 요셉피나의 글

2005-03-05 18:44:43 조회(473)

 

시작기도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사랑의 왕이신 주님!
주님은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하여 이 세상에 오시던 날부터 온갖 수난과
고통을 당하시고 십자가에 못박혀 죽으셨나이다.
이 모든 것이 저희를 위한 것이였음을
다시 한 번 깊이 깨닫게 하소서.
저희 죄인들의 피신처이신 성모 마리아님!
당신은 아드님의 인류 구원사없의 협조자로서
온갖 고뇌와 슬픔을 함께 받으셨나이다.
현세에서 저희의 삶이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과 죽음, 성모님의 고통에 일치하여
인류 구원의 협조자가 될 수 있게 하소서.

성모 통고의 신비 1단

원죄없이 잉태되신 동정 성모 마리아께서 성전에서 시므온 예언자의 예언을 들이신 고통을 묵상합시다.(루가 2. 34~35)

묵상
모세의 율법에 따라 아기 예수님을 성전에 봉헌하러 들렀을 때 시므온 예언자는 성모님께 "이 아기는 수많은 이스라엘 백성을 넘어뜨리기도 하고 일으키기도 할 분이십니다. 이 아기는 많은 사람들의 반대받는 표적이 되어 당신의 마음은 예리한 칼에 찔리듯 아플 것입니다."하고 앞으로 성모님께서 당하실 고통을 미리 예언했습니다. 그 순간 당하신 성모님의 놀라움과 장차 성모 성심께 예리한 칼이 꽂히게 될 고통을 묵상합시다.(잠깐 묵상)

기도합시다.
성모님의 손으로 성전에 봉헌되신 주 예수님,
인류의 죄를 구속하시기 위해 반대받는 표적이 되시어 수고 수난하신 주님 곁에 성모님 또한 함께 계셨으니, 저희도 주님곁에서 성모님과 함께 그 고통을 나누어 받게 하소서.

주님의 기도, 성모송 7번

통고의 어머니, 당신 고통 저희에게 나눠주소서.

성모 통고의 신비 2단

원죄없이 잉태되신 동정 성모 마리아께서 아기 예수님과 함께 에집트로 피난가신 고통을 묵상합시다. (마태 2. 13~15)

묵상
주님의 천사가 요셉의 꿈에 나타나서 "헤로데가 아기를 찾아 죽이려 하니 어서 일어나 아기와 아기 어머니를 데리고 에집트로 피신하여 내가 알려 줄 때까지 거기에 있어라"고 일러 주었습니다. 그날 밤 성모님은 아기 예수님을 품에 안고 요셉 성인과 함께 에집트로 피난을 가셨습니다. 이때 죄없는 주님의 성가정이 헤로데의 살육을 피해 피난가신 괴로움과 성모님의 피난 길에 아기 예수님을 보호하기 위하여 애태우신 고통을 묵상합시다.(잠깐 묵상)

기도합시다.
피난길의 아기 예수님, 온갖 위험 속에서도 성모님과 성 요셉의 보호로 머나먼 순례의 길을 떠나셨으니, 저희도 지상의 순례 여정의 모든 위험 중에 성모님과 성 요셉의 보호로 안전하게 해주소서.

주님의 기도, 성모송 7번

통고의 어머니, 당신 고통 저희에게 나눠주소서.

성모 통고의 신비 3단

원죄없이 잉태되신 동정 성모 마리아께서 소년 예수님을 잃으신 고통을 묵상합시다. (루가 2. 41~51)

묵상
성가정은 과월절 축제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이었습니다. 그러나 소년 예수님이 보이지 않으므로 성모님과 성 요셉은 너무나 놀라 예루살렘까지 되돌아 가셨습니다. 사훌 만에야 성전에사ㅓ 예수님을 찾으신 성모님은 "애야, 왜 이렇게 우리를 애태우느냐? 너를 찾느라고 아버지와 내가 얼마나 고생을 했는지 모른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예수님은 "왜 나를 찾으셨습니까? 나는 내 아버지 집에 있어야 할 줄을 모르셨습니까?"하고 말씀하셨을 때 성모님은 이 모든 것을 마음속 깊이 간직하셨음을 묵상합시다.(잠깐 묵상)

기도합시다.
성전에서 아버지의 일을 하시는 주 예수님, 저희도 아버지 집에 머물게 하시고 일상 생활에서 주님의 말씀을 알아드기 어려울 때에 성모님의 겸손을 본받아 마음속 깊이 간직하고 순종하며 살게 하소서. 또한 신앙 생활에서 주님을 잃고 방황할 때 성모님께서 당신을 애타게 찾으심과 같이 저희도 즉시 주님을 찾을 수 있도록 힘과 용기를 주소서.

주님의 기도, 성모송 7번

통고의 어머니, 당신 고통 저희에게 나눠주소서.

성모 통고의 신비 4단

원죄없이 잉태되신 동정 성모 마리아께서 십자가를 지고 가시는 예수님과 만나신 고통을 묵상합시다. (루가 23. 27~31)

묵상
아무런 죄없이 사형선고를 받으시고 온 몸이 피투성이가 된 채 머리에 가시관을 쓰시고 어깨에는 무거운 십자가를 짊어지고 골고타 언덕을 향해 걸어가시는 아드님을 만나셨습니다. 그 때 성모님께서는 사랑하시는 당신 아드님의 처참한 모습을 보시고 얼마나 마음 아프시며 근심중에 애통해 하셨습니까? 성모님께서 지극한 고통을 당하시는 아드님을 바라보시며 고난의 길을 함께 하셨음을 묵상합시다.(잠깐 묵상)

기도합시다.
십자가를 지고 가시는 주 예수님, 저희로 하여금 주님 고난의 길을 성모님과 함께 걷게 하시고 현세의 크고 작은 고통과 시련을 기쁜 마음으로 지고 갈 수 있도록 인내와 용기를 주소서.

주님의 기도, 성모송 7번

통고의 어머니, 당신 고통 저희에게 나눠주소서.

성모 통고의 신비 5단

원죄없이 잉태되신 동정 성모 마리아께서 십자가에 못박히신 예수님과 함께 고통을 묵상합시다. (요한 10. 25~30)

묵상
인류를 죄에서 구원하시기 위해 이 세상에 오신 당신 아드님이 부지한 인간들에 의해 처참하고 참혹하게 십자가에 못박혀 돌아가시는 것을 보셨을 때, 어머니의 마음은 예리한 칼에 찔리어, 찢어지고 부서지듯 말할 수 없는 고통을 받으셨음을 묵상합싣.(잠깐 묵상)

기도합시다.
십자가에 봇박히신 주 예수님, 저희도 주님 곁에서 괴로움을 겪으신 성모님과 함께 주님 곁을 떠나지 않으며, 생활안에서 일어나는 온갖 죄악들을 십자가에 못박으므로써 다시는 죄에 떨어지지 않게 하소서.

주님의 기도, 성모송 7번

통고의 어머니, 당신 고통 저희에게 나눠주소서.

성모 통고의 신비 6단

원죄없이 잉태되신 동정 성모 마리아께서 예수님의 성시를 품에 안으신 고통을 묵상합시다. (마르 15. 42~47)

묵상
베들레헴에서 아기 예수님을 품에 안고 기뻐하시던 성모님께서 이제 골고타 언덕 십자가 아래에서 아무런 죄없이 죽으신 아드님을 품에 안고 애통해 하시는 성모님의 고통을 묵상합시다.(잠깐 묵상)

기도합시다.
성모님의 품에 말 없이 안기신 주 예수님, 얼굴 형체조차 알아볼 수 없이 처첨하게 찢겨진 주님의 시신을 품에 안으신 성모님의 심장에 예리한 칼이 박혔으니, 저희 또한 어머지의 고통을 함께 아파하며 눈물로써 피와 먼지로 얼룩진 주님의 시신을 닦아드리게 하소서.

주님의 기도, 성모송 7번

통고의 어머니, 당신 고통 저희에게 나눠주소서.

성모 통고의 신비 7단

원죄없이 잉태되신 동정 성모 마리아께서 돌아가신 예수님이 돌무덤에 묻히실 때 당하신 고통을 묵상합시다. (루가 23. 50~56)

묵상
예수님의 시신은 돌무덤에 묻히셨고 병사들은 무덤 입구를 아무도 들어갈 수 없도록 큰 돌로 막아놓았습니다. 사랑하는 아드님을 돌무덤에 묻은 어머니의 슬픔과 이제 다시는 사랑하는 아드님을 만나볼 수 없게 된 성모님의 고통을 묵상합시다.(잠깐 묵상)

기도합시다.
돌무덤에 평온히 묻히신 주 예수님, 이승에서 다시는 만나 뵈올 수 없는 슬픔에 괴로워하시는 성모님과 함께 저희도 새생명으로 부활하실 주님께 대한 굳센 믿음과 희망을 가져 영원히 죽지 않는 참된 행복의 나라에 이르게 하소서.

주님의 기도, 성모송 7번

통고의 어머니, 당신 고통 저희에게 나눠주소서.

마침기도
십자가에 못박혀 돌아가신 예수님을 품에 안고
애통해 하시는 어머니 마리아님,
인류의 죄를 대신하여 받으신 당신의 고통을 따라
저희도 깊이 통회하며 보속과 기도를 비치오니
악을 저지르는 세상의 많은 이들의 마음을
선으로 변화시켜 주시어 그들도 용서받을 수 있게 하시고
육신과 세속과 마귀를 이길 수 있도록 전구해 주소서. 아멘

성모성 3번

통고의 어머니, 당신 고통 저에게 나눠주소서.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마멘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마리아님♥모바일에서 올림 (2014/06/01 16:44:44)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성전에사ㅓ 가 아니구 성전에서 아녜여?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