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기도문 : 영성체후의 기도문

영성체후의 기도문

 

나눔지기~♡의 글

2004-02-06 03:12:57 조회(370)

 

아래의 기도문은 50년동안
예수님의 오상(십자가상의 다섯개의 상처)을 받고 사셨던
복자 오상의 비오 신부님께서 영성체후에 바치신 기도문입니다.
(남양성모성지 이상각 프란치스코하비에르 신부님으로부터
제공 받았습니다. )
http://namyang.nong21.co.kr/sunrae/index12.htm



복자 오상의 비오 신부님께서 영성체 후 바치신 기도문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저는 주님을 너무 자주 잊어버리기 때문에
주님을 잊어버리지 않기 위하여는,
저하고 같이 계심이 필요합니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저는 너무 약해서 자주 넘어지오니,
저와 같이 계시어,
저를 용감하게 하여 주십시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주님은 제 생명이시니 주님 없이는
무력해지기 때문입니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주님은 나의 빛이시니 주님이 없으면
저는 암흑속에 빠지게 될 것입니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제가 늘 주님의 뜻을 실천할 수 있도록
저와 함께 머물러 주십시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제가 늘 주님의 소리를 듣고 주님을 따를 수 있도록
저와 함께 계셔주십시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저는 예수님을 더욱 더 많이 사랑하고
주님과 함께 길동무가 되고자 합니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제가 당신에게 늘 충실한자 될 수 있도록
저와 함께 계셔 주십시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이렇게 작은 제 영혼이 주님에게 위로 받을 곳이 되고,
사랑의 보금자리가 되어 드리고 싶습니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세월은 더딘것 같으나,해는 벌써 저물어 갑니다.
우리 삶은 빨리 지나가고
죽음과 심판과 영원은 우리에게 빨리 닥쳐오기 때문에
제가 도중에 낙오자가 되지 않기 위하여 늘 용기를 내는데는
주님이 저와함께 계셔야함이 꼭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멈칫멈칫하는 동안에 죽음이 닥쳐 옵니다.
어두움과 유혹과 무미건조함과 크고 작은 십자가들,
영혼육신의 저 많은 고통과 번민들이 닥쳐오는 이 귀향살이 밤에,
주님,제게 주님이 꼭 필요하오니 늘 제게 머물러 주십시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이 삶의 어두운 밤과 저 많은 위험속에
꼭 주님과 같이 있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예수님! 성체안에 계신 예수님을 알아본 당신 사도들과 같이
저도 성체를 영한 지금,주님이 제 어둠 속의 빛이 되어 주시고
어두움을 헤쳐나가는 용기를 주시어,
제가 늘 꿋꿋하게,또 거룩하게 살아가도록 하여주시고,
마침내 제 마음속에 유일한 기쁨과 평화가 깃들이게 하여 주십시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이 생명이 끝나는 날에 꼭 주님과 함께 있어야 되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되기 위해서는 적어도 지금부터 제가 성체를 영할 때마다,
주님의 은총과 사랑에 길이 머물게 하여 주십시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저는 제게 과분한 영혼의 위로만을 주님께 받으려는 것이 아닙니다.
오직 "늘 저와 함께 계셔 주시는 그 은총만을 주십시오."하고 애원할 따름입니다.

예수님! 제게 늘 머물러 주십시오.
제가 늘 찾는 것은 주님 당신 뿐이고,
주님의 그 사랑과 은총,주님의 뜻대로 사는것과
주님의 마음과 주님의 성령안에 사는 것입니다.
저는 주님을 사랑할 뿐이지,다른 상급은 바라지 않습니다.
오로지 주님을 영원히 사랑한다는 그것 뿐입니다.
실천하는 사랑,굳센 사랑만을 제게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이 세상에서도 오로지 전심전력으로 주님만을 사랑하여
이 세상이 끝난 다음이라도 영원히 그리고 완전히
주님만을 사랑할 수 있도록 하여 주십시오.     아멘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문희숙 벨라뎃다8..모바일에서 올림 (2014/11/06 11:12:40)

 이 댓글이 좋아요(1) 싫어요

 주님~~언제나제게머물러주소소~~♥

 
시나이모바일에서 올림 (2015/02/19 23:09:01)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여!~ 이 세상에 외톨이가 되고만 저를
불쌍히 여겨주소서. 한사람도 제 곁에는
있고싶어 하지를 않습니다. 주님, 구원해
주시옵소서. 아멘~

 
오롯한 마음모바일에서 올림 (2016/02/17 06:51:55)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오!~~ 저의 하느님!
사랑이 넘치고 또 넘쳐 심장이 터지도록 사랑하는 님이시여 찬미 받으소서.

 
방베드로모바일에서 올림 (2019/05/27 07:03:43)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자비로우신 주님!!!
제 목숨이 다하는 날까지
영원토록
이죄인에게서 떠나지마소서
언제나 당신만을 사랑하며 겸손하게
이웃에게 친절한 동혁씨가 되도록
제곁에 머물러주세요
사랑하는
나의예수님 아멘♡♡♡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