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싶어요 : 미사 전례 중 입당 행렬에 관하여 질문드립니다!

미사 전례 중 입당 행렬에 관하여 질문드립니다!

 

어추너의 글

2023-01-24 22:50:46 조회(455)

  이 게시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일 미사 기준으로 향-십자가-초x2-향합-시종x2-복음서 드는 부제-사제 라고 알고 있습니다. 이 순서가 맞다면, 왜 굳이 향과 향합이 같이 서지 않고 초 뒤에 서는지 궁금합니다. 가능하다면 향-십자가-초x2의 순서가 특별한 이유(ex. 향=구약시대의 구름기둥을 의미, 십자가= 예수님 시대 당시의 예수님의 수난과 죽음, 초= 벌들이 만든 밀초가 자신을 녹여서 빛을 내듯 예수님께서 당신을 희생하시어 구원하신 교회를 의미)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세퍼드 (2023/01/29 00:16:02)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너무 복잡하게 생각하시는 것 같아요

향로향합-십자가-초-향합-시종-복음서-사제도 될 수 있고

초-십자가-향로향합-시종-복음서-사제도 될 수 있습니다.

형제님의 말씀처럼 향이 구름기둥이라면 초는 불기둥이겠지요.

물론 그런 의미도 중요하겠지만

미사 입당 행렬때 향로가 앞에 있는 이유는 

이미 미사 시작시 사제는 향로에 향을 넣고 향복사가 향을 피우며 입당하게 됩니다.

곧 향은 정화의 의미가 있습니다.

잘 생각해 보시면 미사 때 향을 피울 때 미사 전 제단에 그리고 복음 읽을 때

그리고 예물봉헌 때와 사제 분향, 신자분향, 더 한다면 거양성체 때입니다.

결국 이 때 모두 그 대상에 향을 피워 거룩하게 정화하는 목적이 있습니다. 

이와 비슷한 것이 있죠. 바로 성수겠죠. 

아무튼 미사 입당시 향로가 앞에 있는 경우는 거룩한 미사의 시작을 나쁜 기운을 몰아내며

정화시키기 위해 향을 피우면 향로복사가 앞에 서게 되는 것입니다.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