信仰이란…??

信仰이란…??

 

M바라기모바일에서 올림의 글

2023-07-27 11:19:21 조회(160)

첨부1: IMG_1039.jpeg IMG_1039.jpeg (58.4 KB)

  이 게시글이 좋아요(1) 싫어요

 


바리사이는 성전에 서서,
혼자 말로 이렇게 기도하였다.

“하느님 감사합니다”
저는 남의 것을 빼앗는 자나,
불의한 자나,
간음하는 자와 같은
다른 사람들과 같지 않으며,
더구나, 이 세리와는 같지 않습니다.

저는 이레에 두 번씩 금식하고
저의 모든 소득의 십일조를 바칩니다.

그런데 세리는 멀찍이 서서
하늘을 우러러볼 엄두도 못 내고 가슴을 치며,

“오 하느님…!!
이 죄인에게 자비를 배풀어 주십시오…”
하고 말 하였다.

의롭다고 하느님께 인정을 받고
집으로 내려간 사람은
바리사이가 아니라 이 세리였음을….생각해 봅니다.

“주여…주여…!! 하고 부르짖는다고,
밤새도록 열심으로 매달리고 기도한다고 해도,
기도에 응답이 없다는 것은 ”왜“ 입니까…??

하느님께서는
언제나 회개하는 죄인의 기도를 들으시기 때문입니다.

하느님께서는
회개없는 기도는 응답하시지 않기 때문입니다…

야곱은 아버지인 이사악을 속였고,
다윗은 간음하였고,
사도 베드로는 주님을 모른다고 부인하였고,
사도 바오로는 주님을 박해 하였습니다….

그러므로,
“이 세상에는 의인은 없고
다만, 회개하는 죄인들만 있을 뿐이라고 ” 말 하고 싶습니다…

오늘 하루도 감사하시고
주님의 자비하심과 사랑이 우리 모두에게
풍성하게 내려 주시옵기를 기도합니다…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한미카엘라모바일에서 올림 (2023/07/28 07:06:01)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감사합니다.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