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소화 데레사 성녀의 증언 [연옥 영혼들에 관한 놀라운 비밀] / 교회인가..

11. 소화 데레사 성녀의 증언 [연옥 영혼들에 관한 놀라운 비밀] / 교회인가..

 

예수.kr 관리자의 글

2024-02-13 23:05:46 조회(10)

  이 게시글이 좋아요 싫어요

 

[연옥 영혼들에 관한 놀라운 비밀] / 교회인가



 

 

11. 소화 데레사 성녀의 증언

 

소화 데레사 성녀는 우리 가톨릭 교회의 교회학자 33명 중 가장 젊습니다데레사 성녀의 당대에 가톨릭 지식인들은 특히 하느님의 정의를 연구하는 데 몰두했습니다그러나 데레사 성녀는 하느님 아버지를 가장 사랑하는 친구나 매우 자애로운 아버지로 여기고 그분의 도움을 청했습니다. 자서전 '영혼의 이야기'에서 보듯이데레사 성녀는 하느님을 향한 깊은 사랑으로 교회와 함께했습니다.

 

리지외의 가르멜 수녀원에서 소화 데레사 성녀와 함께 수도생활을 하던 마리아 필로메나 수녀는 자신이 연옥에 갈 것이 분명하다는 생각을 늘 하고 있었습니다어느 날 필로메나 수녀가 데레사 성녀에게 이를 얘기하자 데레사 성녀는 이렇게 조언했습니다.

 

'수녀님은 하느님께 대한 믿음이 부족합니다그분을 너무 두려워하는군요그분이 매우 슬퍼하실 것이 분명합니다연옥이 고통의 장소라는 이유로 연옥을 두려워해서 안 됩니다오히려 거기에 가지 않기를 열망함으로써 하느님을 기쁘게 해야 합니다우리를 벌하시는 것을 그분은 결코 좋아하지 않습니다무엇이든 그분 마음에 들도록 노력하고 흔들리지 않는 믿음을 지녀야 합니다. 그러면 그분은 매 순간 사랑으로 수녀님을 정화하셔서 더 이상 죄를 짓지 않도록 하실 겁니다그렇게 되면 연옥에 가지 않는다는 확신을 가질 수 있습니다.'

 

데레사 성녀의 사고는 앞서 있었습니다. 죽은 후에 천국에 곧바로 갈 수 있다고 믿지 않는 것은 하느님을 모독하는 것으로 여겼던 것입니다동료 수녀들 중 연옥에 가는 것을 당연하게 여기는 이들의 생각을 데레사 성녀는 이렇게 정정해 주었습니다.

 

'수녀님들의 생각을 들으니 너무 슬픕니다연옥을 반드시 거쳐야 한다고 믿음으로써 수녀님들은 주님께 크나큰 잘못을 저지르고 있습니다! 사랑을 행하면절대로 연옥에 가지 않습니다.'

 

데레사 성녀는 연옥을 당연한 규정이 아니라 예외적인 것으로 알아듣는 은총을 주님께로부터 받았던 것입니다교회의 가르침에 의하면우리가 지상에서 시련을 잘 이겨내면 하느님께로 곧장 가기 위한 충분한 은총을 받습니다하지만 연옥은 하느님의 은총을 받아들이지 않은 사람들을 위해 하느님께서 마련하신 '구원의 문턱'입니다.

 

어느 날 삼위일체의 마리아 수련수녀가 데레사 성녀에게 이런 질문을 했습니다.

 

'만일 제가 아주 작은 잘못이라도 저지른다면 어떻게 될까요그럼에도 천국에 곧장 갈 수 있다고 희망해도 되나요?'

 

그 수련자의 나약함을 잘 알고 있었던 데레사 성녀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물론이죠! 하느님은 그처럼 선하신 분입니다! 수녀님을 어떻게 이끌어야 할지 그분은 아십니다그러나 그렇다 해도 하느님께서 헛되이 수녀님의 사랑을 기다리지 않으시도록 그분께 충실하도록 노력하십시오!'

 

훗날 데레사 성녀는 연옥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이렇게 들려주었습니다.

 

'제 노력이나 공로로는 그 속죄의 장소에 들어갈 수 없음을 저는 잘 알고 있습니다오직 거룩한 영혼들만이 거기에 들어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그러나 사랑의 불은 연옥의 감옥보다 더 강하게 우리를 성화시키며예수님께서는 우리에게 무의미한 고통을 주실 리가 없다는 것도 저는 잘 알고 있습니다더욱이 그분은 그러한 우리의 청을 들어주시 않으신다는 그런 애석한 생각을 제가 품도록 하지 않으신다는 것도 저는 잘 알고 있습니다.'

 

지금 연옥에 있는 불쌍한 영혼들이 하느님께서 천국에서 자신들을 기다렸음을 지상에서 알았더라면연옥은 텅 비어 있을 것입니다!

 

데레사 성녀가 수도생활을 하던 당시, 67세의 페브로니아 부원장 수녀는 연옥에 관한 데레사 성녀의 생각에 동의하지 않았습니다우리가 천국에 곧장 갈 수 있다고 믿는 것은 주제넘은 생각으로 여겼습니다그래서 그 수녀원의 막내인 데레사 성녀는 그 어른 수녀에게 연옥의 환시에 관한 중요한 교훈을 들려주었습니다.

 

그 후 어느 날하느님의 심판을 강하게 주장하는 페브로니아 수녀에 맞서 데레사 성녀는 하느님의 무한한 자비를 설파했지만 자신의 주장이 받아들여지지 않는 것을 느꼈습니다데레사 성녀는 침착하고 진지하게 자신의 생각을 이렇게 표현했습니다.

 

'수녀님이 하느님의 심판을 원한다면하느님의 심판을 받게 될 것입니다영혼은 자신이 원했던 그대로 하느님께로부터 받게 되니까요.'

 

이 대화를 나눈 지 1년이 채 되지 않아 페브로니아 수녀는 당시에 수많은 목숨을 앗아갔던 유행성 감기에 걸려 1892년 1월에 세상을 떠났습니다그리고 5월 22일에 데레사 성녀는 꿈을 꾸었으며그 꿈의 내용을 곤자가의 마리아 원장 수녀에게 들려주었습니다.

 

'원장 수녀님페브로니아 수녀님이 어젯밤 제 꿈에 오셔서 자신을 위해 기도해 달라고 청했습니다아마도 선하신 하느님의 자비에 온전히 의탁하지 않았기 때문에지금 연옥에 있는 모양입니다애원하는 태도와 슬픈 눈빛으로 보아 수녀님이 이렇게 말하는 것 같았습니다. '수녀님이 옳았습니다하느님의 모든 심판이 내게 실현되었습니다하지만 그것은 내 잘못입니다내가 수녀님의 말을 믿었더라면 천국에 곧장 갔을 겁니다.''

 

데레사 성녀는 언니 마리아 수녀에게도 이렇게 썼습니다.

 

'좋으신 하느님께서 내 모습 중 특히 사랑하시는 것은 내가 나의 보잘것없음과 부족함을 사랑하는 것입니다그분의 자비에 무조건적으로 의탁하는 믿음이 나의 가장 큰 보물입니다그런데 대모님나의 보물이 대모님의 보물이 되어선 안 될 이유가 있나요?'

 

데레사 성녀에게서 보건대우리도 하느님께 기도하거나 말씀드릴 때 어린아이처럼 대담해져야 합니다. 하느님의 왕국은 바로 그런 어린아이들의 것이니까요!


성인들의 연옥 영혼 관련 글 (계속)



 

~~~~~~~~~~~~~~~~~~~~~~~




연옥 영혼들에 관한 놀라운 비밀

  

2016. 2. 4. 교회인가 / 아베마리아출판사 )

 

 

 

추천의 글

 

주님께서 주신 등대를 잘 활용합시다.

 

오스트리아 출신인 마리아 심마는 열렬한 신앙심을 지닌 여인입니다.

 

그녀는 50여 년 동안 연옥 영혼들의 방문을 받는 하느님의 특별한 은사를 받았습니다그 영혼들은 무엇을 말하기 위해 그녀를 찾아왔을까요? 우리에게 경고하기 위해서기도를 청하기 위해서 왔습니다그들이 연옥에서 겪고 있는 형언할 수 없는 고통에 대해 알려 주기 위해 와었습니다그들은 언젠가는 하느님의 품속으로 들어가게 될 것을 확신하고 기쁘게 기다리면서 그 고통을 참아 받고 있었습니다. 이 세상에서 살고 있는 사람들이 지니고 있는 엄청난 기도의 힘이 연옥 영혼들의 고통을 덜어 준다는 사실대신에 그렇게 기도해 준 사람들은 현세와 내세에서 수많은 도움과 은혜를 받게 된다는 사실도 연옥 영혼들이 마리아 심마에게 알려 주었습니다.

 

마리아 심마가 자신을 방문한 연옥 영혼들에게서 들은 그 내용들을 엠마뉘엘 수녀는 이 책에 모두 옮겨 놓았습니다그러므로 이 책을 읽으면서 우리는 숙고하게 되고 깨우침을 얻게 될 것입니다.

 

마리아 심마가 전해주는 증언들은 우리의 행동과 습관들을 바꾸도록 도와주고우리가 하느님의 뜻에 따라 새로운 방식으로 살아가도록 도와줄 수 있을 것입니다.

 

주님께서는 매일 여러 경로를 통하여 당신의 자녀들에게 말씀하시고 자녀들의 영적인 욕구들을 채워 주십니다그런 점에서, 주님께서 특정 영혼에게 주시는 특별한 은사는 우리의 길을 환하게 비추는 등대입니다그 등대를 잘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마태오 라 그뤼아 신부<신학자>)

 

 

 

엮은이의 글

 

이 책은 우리의 공허감을 채워 줍니다.



 

어느 날 굉장히 흥미로운 책을 일게 되었는데 연옥 영혼들에 관한 내용들이었습니다그때까지도 계속되고 있는 연옥 영혼들에 대한 실제 증언들을 상세히 기록한 그 책을 읽으면서 나는 굉장히 깊은 감명을 받았습니다증언뿐 아니라 연옥 영혼들에 관한 교회의 가르침도 아주 잘 설명되어 있었습니다. 그 책은 바로 마리아 심마가 쓴 '연옥 영혼들이 나에게 말했다'입니다

 

당시 마리아 심마가 아직 생존해 있다는 말에 나는 편집자에게 즉시 편지를 보냈습니다그리고 나의 인터뷰 요청을 수락했다는 답변을 듣자마자 그녀를 만나러 갔습니다그녀는 나의 수많은 질문에 친절하게 답해 주었습니다.

 

나는 몹시 기뻤습니다연옥 영혼들에 관해 사람들이 믿을 수 없을 정도로 크나큰 관심을 갖고 있다는 사실을 나는 그 주제로 강연할 때마다 분명히 느끼고 있었기 때문입니다그때마다 나는 연옥 영혼들에 관해 더 말해 달라는 요청을 몇 번씩이나 받곤 했었습니다죽음 후에 나를 기다리고 있는 것이 무엇인지 알고 싶은 강렬한 욕구가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현실에서는우리 모두가 알고 있는 것처럼연옥 영혼들에 관해서 교리 시간에는 물론이요 주일 강론이나 다른 많은 강연에서 가르쳐 주기는커녕 더이상 언급조차 되지 않고 있습니다. 인간이 이 세상에서의 마지막 시간에 직면하게 되는 '사말四末', 즉 죽음 · 심판 · 천국 · 지옥이라는 네 가지의 엄연한 실재에 관해 침묵하고 있습니다극도의 불안감을 주지 않겠다는 뜻입니다하지만 그 결과 인간은 그것에 대해 아주 무지하게 되었습니다.

 

이 책에서 마리아 심마가 들려주는 것들은 연옥에 관한 극도의 불안감을 없애 주고 우려할 필요가 전혀 없도록 도와줍니다뿐만아니라연옥의 진상眞相을 알려주고 우리의 생성生成에 관한 하느님의 계획이 얼마나 장엄하고 감동적인지를 알려 줄 것입니다게다가 지상에서 살아가는 우리에게 연옥 영혼들을 위한 엄청난 힘이 있다는 사실도 꺠닫도록 해 줄 것입니다따라서 우리는 세상을 떠난 영혼들이 영원한 복락을 누리도록 해 줄 수 있으며우리 자신도 이 세상에서 살아가는 동안 그 행복을 만끽하게 될 것입니다.

 

엠마뉘엘 마이야르 수녀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예수.kr 관리자 (2024/02/13 23:09:37)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데레사 성녀는 연옥을 당연한 규정이 아니라 예외적인 것으로 알아듣는 은총을 주님께로부터 받았던 것입니다교회의 가르침에 의하면우리가 지상에서 시련을 잘 이겨내면 하느님께로 곧장 가기 위한 충분한 은총을 받습니다하지만 연옥은 하느님의 은총을 받아들이지 않은 사람들을 위해 하느님께서 마련하신 '구원의 문턱'입니다.

 
"제 노력이나 공로로는 그 속죄의 장소에 들어갈 수 없음을 저는 잘 알고 있습니다오직 거룩한 영혼들만이 거기에 들어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그러나 사랑의 불은 연옥의 감옥보다 더 강하게 우리를 성화시키며예수님께서는 우리에게 무의미한 고통을 주실 리가 없다는 것도 저는 잘 알고 있습니다더욱이 그분은 그러한 우리의 청을 들어주지 않으신다는 그런 애석한 생각을 제가 품도록 하지 않으신다는 것도 저는 잘 알고 있습니다."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