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답송 자료실 : 2020.08.30. 연중 제 22주일(가해)_당신을 목말라하나이다

[가해] 2020.08.30. 연중 제 22주일(가해)_당신을 목말라하나이다

 

야누쓰91의 글

2020-08-18 20:16:22 조회(318)

첨부1: 20200830_연중_제_22주일(가해)_당신을_목말라하나이다.mp3 20200830_연중_제_22주일(가해)_당신을_목말라하나이다.mp3 (4.309 MB)

첨부2: 20200830_연중_제_22주일(가해)_당신을_목말라하나이다_2성부.jpg 20200830_연중_제_22주일(가해)_당신을_목말라하나이다_2성부.jpg (752.8 KB)

첨부3: 20200830_연중_제_22주일(가해)_당신을_목말라하나이다_2성부.nwc 20200830_연중_제_22주일(가해)_당신을_목말라하나이다_2성부.nwc (1.4 KB)

  이 게시글이 좋아요 싫어요

 

20200830_연중_제_22주일(가해)_당신을_목말라하나이다.mp3

 

시편 63(62),2.3-4.5-6.8-9(◎ 2ㄷ 참조)

◎ 주님, 저의 하느님, 제 영혼 당신을 목말라하나이다.

○ 하느님, 당신은 저의 하느님, 저는 새벽부터 당신을 찾나이다. 제 영혼 당신을 목말라하나이다. 물기 없이 마르고 메마른 땅에서, 이 몸은 당신을 애타게 그리나이다. ◎

○ 당신의 권능과 영광을 보려고, 성소에서 당신을 바라보나이다. 당신 자애가 생명보다 낫기에, 제 입술이 당신을 찬미하나이다. ◎

○ 이렇듯 제 한평생 당신을 찬미하고, 당신 이름 부르며 두 손 높이 올리오리다. 제 영혼이 기름진 음식으로 배불러, 제 입술이 환호하며 당신을 찬양하나이다. ◎

○ 정녕 당신은 저를 도우셨으니, 당신 날개 그늘에서 환호하나이다. 제 영혼 당신께 매달리오면, 당신 오른손이 저를 붙드나이다. ◎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