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답송 자료실 : 2021.11.02. 위령의 날(11.02.) 2 둘째미사_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2

[나해] 2021.11.02. 위령의 날(11.02.) 2 둘째미사_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2

 

야누쓰91의 글

2021-10-18 19:09:40 조회(81)

첨부1: 20211102_위령의_날(1102)_2_둘째미사_나는_주님_앞에서_걸어.mp3 20211102_위령의_날(1102)_2_둘째미사_나는_주님_앞에서_걸어.mp3 (8.588 MB)

첨부2: 20211102_위령의_날(1102)_2_둘째미사_나는_주님_앞에서_걸어.jpg 20211102_위령의_날(1102)_2_둘째미사_나는_주님_앞에서_걸어.jpg (696.2 KB)

첨부3: 20211102_위령의_날(1102)_2_둘째미사_나는_주님_앞에서_걸어.nwc 20211102_위령의_날(1102)_2_둘째미사_나는_주님_앞에서_걸어.nwc (1.3 KB)
첨부파일은 스마트폰 종류에 따라 이용이 안될 수 있어요

  이 게시글이 좋아요 싫어요

 

20211102_위령의_날(1102)_2_둘째미사_나는_주님_앞에서_걸어.mp3

 

시편 116(114-115),5-6.10-11.15와 16ㄱㄴㄹ(◎ 9)

◎ 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살아 있는 이들의 땅에서 걸으리라.

○ 주님은 너그럽고 의로우신 분, 우리 하느님은 자비를 베푸시네. 주님은 작은 이들을 지키시는 분, 가엾은 나를 구해 주셨네. ◎

○ “나 참으로 비참하구나.” 되뇌면서도 나는 믿었네. 문득 놀라 나는 말하였네. “사람은 모두 거짓말쟁이.” ◎

○ 주님께 성실한 이들의 죽음이 주님 눈에는 참으로 소중하네. 아, 주님, 저는 당신의 종. 당신이 제 사슬을 풀어 주셨나이다. ◎

 

 

 

위령의 날’은 죽은 모든 이, 특히 연옥의 영혼들이 하루빨리 하느님 나라에 들어갈 수 있도록 기도하는 날이다. 전통적으로 교회는 오늘 세 대의 위령 미사를 봉헌해 왔다. 이러한 특전은 15세기 스페인의 도미니코 수도회에서 시작되었다. 교회는 ‘모든 성인 대축일’인 11월 1일부터 8일까지 정성껏 묘지를 방문하여 세상을 떠난 이들을 위하여 기도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