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정 사도요한 신부님의 매일 성경 명상실 : 이보다 더 큰 계명은 없다.

 

이보다 더 큰 계명은 없다.

 

이기정신부 사도요한의 글

2023-03-16 17:18:28 조회(139)

  이 게시글이 좋아요(1) 싫어요

 


20230317 (금) 이보다 더 큰 계명은 없다.

“율법 학자 한 사람이 예수님께 다가와, ‘모든 계명 가운데에서 
첫째 가는 계명은 무엇입니까?’ 하고 물었다. 예수님께서 대답하셨다. 
‘첫째는 이것이다. 이스라엘아, 들어라. 주 우리 하느님은 한 분이신 
주님이시다. 그러므로 너는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정신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주 너의 하느님을 사랑해야 한다. 둘째는 이것이다. 
네 이웃을 너 자신처럼 사랑해야 한다. 이보다 더 큰 계명은 없다.’ 
그러자 율법 학자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훌륭하십니다, 스승님. 그분은 한 
분뿐이시고 그 밖에 다른 이가 없다. 하시니, 과연 옳은 말씀이십니다.’.... 
예수님께서는 그가 슬기롭게 대답하는 것을 보시고 그에게, 
‘너는 하느님의 나라에서 멀리 있지 않다.’ 하고 이르셨다. 그 뒤에는 
어느 누구도 감히 그분께 묻지 못하였다.(마르코 12,28~32;34)”

첫째 계명은 하느님 사랑하고 둘째 계명은 이웃사랑이라 하신 예수님.
이보다 더 큰 계명은 없다 하셨으니 꼭 지켜야할 하늘의 명령인 거죠.
인간들은 어떻게 살아야할지 모르겠다지만 예수님의 답은 정답입니다.

제 잘난 맛에 산다느니 먹는 재미 노는 재미 얕보는 재미로 살잖아요.
인생이 꼭 살아가야 할 길이건만 놀림 자만 교만 거만 참 난리들이죠.
하느님 자녀로 사는 사람이라면 하느님과 이웃사랑 외엔 모두 꽝이죠.

사람이 사람답게 살려면 이 두 계명만 지키면 되는데 세상 왜 이렇죠?
그게 다 물욕 욕심이라는 병균에 정신마음 몸 모두 병들어 그런 거죠.

가톨릭알림 말: 하느님과 이웃사랑으로 사는 사람들과만 살고 싶어요.      

위 그림을 터치하여 [인터넷교리]앱을 깔고 하늘뜻 재정리해 봅시다. 
신자분들은 날수제한 없고 예비신자들은 날수제한과 과제가 있습니다.
신자는 인터넷교리 진행 체험후 이곳을 선교하실 교리실로 쓰십시요.

  

카카오톡에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한미카엘라모바일에서 올림 (2023/03/17 08:06:10)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감사합니다.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