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찬 안토니오 비오님의 예수성심과 구원 (2/341)

장병찬 안토니오 비오님께서 운영하십니다

6799. 

† 예수 수난 제8시간 (오전 0시 - 1시) - 체포되신 예수님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22) 2024/02/21

6798. 

† 027. 하느님의 뜻만이 내 영혼의 자양분이다. [파우스티나 성녀의 하느님 자비심] [1]  예수.kr 관리자 (42) 2024/02/20

6797. 

† 예수 수난 제7시간 (오후 11시 - 12시) - 겟세마니의 고뇌 셋째 시간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25) 2024/02/20

6796. 

† 026. 아무것도 두렵지 않다. 나는 힘있는 분의 빵으로 산다. [파우스티나 성녀의 하느님 자비심] [1]  예수.kr 관리자 (43) 2024/02/19

6795. 

† 예수 수난 제6시간 (오후 10시 - 11시) - 겟세마니의 고뇌 둘째 시간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23) 2024/02/19

6794. 

† 025. 모든 고통은 불쌍한 죄인들을 위한 것이 아닌가? [파우스티나 성녀의 하느님 자비심] [1]  예수.kr 관리자 (65) 2024/02/16

6793. 

† 예수 수난 제5시간 (오후 9시 - 10시) - 겟세마니의 고뇌 첫째 시간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40) 2024/02/16

6792. 

† 예수 수난 제4시간 (오후 8시 - 9시) - 성체성사 제정의 만찬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30) 2024/02/16

6791. 

† 예수 수난 제3시간 (오후 7시 - 8시) - 율법에 따른 만찬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30) 2024/02/16

6790. 

★173. 예수님이 주교와 사제에게 - 가장 아름다운 꽃 / (아들들아, 용기를 내어라 / 가톨릭출판사). [1]  예수.kr 관리자 (31) 2024/02/16

6789. 

† 024. 중개의 고통과 불타는 사랑 [파우스티나 성녀의 하느님 자비심] [1]  예수.kr 관리자 (35) 2024/02/15

6788. 

13. 프란치스코 드 살 성인의 증언 [연옥 영혼들에 관한 놀라운 비밀]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12) 2024/02/15

6787. 

† 예수 수난 제2시간 (오후 6시 - 7시) - 최후 만찬의 다락방으로 가시다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10) 2024/02/15

6786. 

★172. 예수님이 사제에게 - 광대무변한 내 마음 / (아들들아, 용기를 내어라 / 가톨릭출판사). [1]  예수.kr 관리자 (15) 2024/02/15

6785. 

† 023. 하느님의 마음을 상하게 해 드린 것에 대해 용서를 빌었다. [파우스티나 성녀의 하느님 자비심] [1]  예수.kr 관리자 (40) 2024/02/14

6784. 

12. 파우스티나 코발스카 성녀의 증언 [연옥 영혼들에 관한 놀라운 비밀]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22) 2024/02/14

6783. 

† 예수 수난 제1시간 (오후5 - 6시) - 거룩하신 어머니께 작별 인사를 하시다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13) 2024/02/14

6782. 

★171. 예수님이 사제에게 - 내 현존의 이유는 사랑이다 / (아들들아, 용기를 내어라 / 가톨릭출판사 [1]  예수.kr 관리자 (16) 2024/02/14

6781. 

† 022. 하느님 자비의 샘을 피난처로 삼으십시오. [파우스티나 성녀의 하느님 자비심] [1]  예수.kr 관리자 (34) 2024/02/13

6780. 

11. 소화 데레사 성녀의 증언 [연옥 영혼들에 관한 놀라운 비밀] / 교회인가.. [1]  예수.kr 관리자 (17) 2024/02/13

[1][2][3][4][5][6][7][8][9][10]

 [글:6814개] [페이지:2/341]

[블록:1/35] [다음10개]

이전 페이지 글쓰기  다음 페이지
 
PC버전 홈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마리아사랑넷